> 지역네트워크 > 수도권
프린트하기 신고하기 메일보내기  
영등포구,음식점 새단장 하세요… 시설개선비 등 1억 5천 지원
식품진흥기금 1억 5천만 원 연 1~2%로 저리 융자
2018년 07월 13일 (금) 09:10:42 백경희 기자. webmaster@ecolaw.co.kr

영등포구(구청장 채현일)는 영업장 규모가 영세하고 오래돼 위생적으로 취약한 식품제조‧접객업소를 대상으로 식품진흥기금 융자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.

위생과 직결되는 업소 환경개선과 영업주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마련된 사업으로 구는 올해 1억 5천만 원 규모의 기금을 마련했다.

시설개선자금은 영업장의 낡은 시설을 개‧보수하거나 대형냉장고 등 음식 위생관리에 필요한 기계‧설비 등을 설치하는 데 쓰이는 비용으로 구는 총 소요금액의 80%까지 지원한다.

식품제조업소, 일반음식점, 휴게음식점, 제과점, 위탁급식영업소 등이 신청 대상이며, 업소당 최대 1억 원 이내로 융자 받을 수 있다. 단, 화장실 개선에는 2천만 원 이내로 지원한다.

위생관리 상태가 우수한 모범음식점의 경우에는 시설 수리 외 신메뉴 개발이나 홍보 활동 등 음식문화개선을 위한 용도로 사용할 수 있도록 탄력적으로 운영한다. 현재 지정돼 있는 영등포구 모범음식점 128곳 대상이며 업소당 5천만 원 이내로 지원한다.

융자금은 식기‧조리용품 등 단순 소모성 주방용품을 구입하거나 인건비, 대출금 상환 등 영업활동과 관련 없는 용도로는 사용할 수 없다.

금리는 시중은행보다 저렴하게 제공한다. 시설개선자금 및 모범업소 육성자금은 연리 2%, 화장실 개선자금은 연리 1%로, 자금 종류에 따라 1년 거치 2~3년 균등분할해서 상환하면 된다.

융자 신청은 상시 가능하며, 신청을 원하는 업주는 융자신청서, 사업계획서, 사업이행확약서 등 관련 서류를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. 기타 자세한 사항은 위생과(02-2670-4716)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.

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“철저한 식품위생관리가 바로 고객유치와 더불어 사업의 존폐 유무를 결정짓는 중요한 요인이다.”며, “위생시설 현대화를 통해 영세 음식점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구민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겠다.”고 전했다.

백경희 기자.의 다른기사 보기  
ⓒ 환경법률신문(http://www.ecolaw.co.kr)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| 저작권문의  
뒤로가기 위로가기
프린트하기 신고하기 메일보내기